본문 바로가기

술마시고속안좋을때, 토할때 이유

술마시고속안좋을때, 토할때 이유

 

 

술을 과하게 마시면 속이 메스껍고 토할 거 같은 기분이 듭니다. 그래서 속이 안정될 때까지 기다리셔야 하는데요. 얼마 지나지 않아 숙취에 시달리기도 합니다. 도대체 음주후 구토를 하고 메스꺼움이 있는 것은 무엇 때문인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음주를 하고 나서 구토를 하는 것은 아세트알데히드라는 유해물질 때문입니다. 알코올이 체내로 들어오면 간에서 알코올을 분해하기 시작합니다. 분해하는 과정에서 아세트알데히드가 생성이 되는데요.

 

알코올 분해가 느리고 제대로 되지 않는 분들은 아세트알데히드의 배출이 원활히 되지 않아 구토를 하고 메스꺼움이 있는 것입니다. 얼굴도 빨개지고 현기증도 있는데요.

 

우리의 몸은 인체에 유해한 것은 밖으로 배출 시키려고 합니다. 그래서 인체에 해가 될 수 있는 아세트알데히드를 배출하려고 구역질과 구토를 하는 것인데요.

 

 

음주후 구토를 하게 되면 알코올과 위액이 식도로 올라옵니다. 그런데 식도는 위액으로부터 보호하는 기능이 없어서 식도 일부가 손상이 됩니다. 그래서 역류성 식도염과 같은 증세가 나타나는데요.

 

신물이 올라오는 거 같고 목에 이물감이 있으며 입 냄새도 나기 시작해요. 반복적으로 음주를 하고 나서 구토를 하면 식도염에 걸릴 수 있고 식도염이 만성화되면 식도암까지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하셔야 합니다.

 

 

술을 마시고 구토하는 것을 방지하려면 체내에 아세트알데히드가 급격히 상승하는 것을 막아야 하는데요. 술을 급하게 마시면 알코올 농도가 너무 빨리 상승을 해서 알코올 분해 능력이 떨어질 수 있으니 술은 천천히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구역질이 나오고 메스꺼움이 있다면 조용한 장소에서 휴식을 하도록 하세요. 특히 큰 소리는 두통이나 메스꺼움을 더 악화 시키니 반드시 조용한 곳에서 쉬셔야 합니다.

 

 

속이 안 좋으면 사탕이나 껌을 드셔도 되는데요. 껌을 씹으면 구역질을 억제해주는 효과가 있어요. 그래서 구토를 할거 같을 때 껌을 씹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잠은 충분히 주무셔야 해요. 수면이 부족하면 간의 알코올 분해 능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간 기능을 위해서라도 수면을 충분히 하도록 합니다.

 

땀을 흘리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땀을 흘리면 몸의 신진대사를 촉진해서 체내에 남아 있는 아세트알데히드 분해가 빨라집니다. 그래서 메스꺼운 것을 안정 시켜 주는데요. 가볍게 취한 경우에는 목욕을 해서 땀을 내는 것이 좋지만 너무 과음을 했다면 절대 목욕은 하지 말아야 합니다.

 

 

음주후 구토를 하는 것은 결국 알코올 분해 능력이 떨어지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래서 술은 구토를 하지 않을 정도로만 마셔야 하는데요. 구역질이 나면 몸을 옆으로 누워서 휴식을 하세요. 옆으로 누워 있으면 갑자기 구토를 했을 때 질식하는 것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